최종편집일시:2020.09.29 (화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뉴스 육운 해운 자동차 관광항공 물류 오피니언 포토
버스화물택시랜트카
 
전체보기
버스
화물
택시
랜트카
뉴스 홈 육운 버스 기사목록
 
코로나19로 고속버스·시외버스 승객 70~80% 급감
정부, ‘버스업계 고속도로 통행료 한시적 면제’ 추진
기사입력 2020-03-18 오후 4:17:00 | 최종수정 2020-03-18 오후 4:24:01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승객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버스 업계에 한시적으로 고속도로 통행료를 면제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지난 9일 서울고속버스터미널에서 버스업계와 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지원방안을 밝혔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고속버스와 시외버스의 경우 노선별로 승객이 전년 동기 대비 7080% 급감한 상태다. 25(22431) 기준 고속버스 승객은 26만명, 시외버스 승객은 95만명으로 각각 전년 동기 99만명, 320만명에 비해 급격히 줄었다.

버스의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되면 버스 운영비용의 일부를 덜 수 있을 전망이다. 고속도로 통행료 감면은 국무회의를 거친 뒤 고시 절차를 거쳐야 한다.

김현미 장관은 이날 간담회에서 지자체에는 버스 재정을 조기 집행하도록 하고 앞으로 지자체가 추경편성 등을 통해 버스 분야에 대한 재정지원을 확대할 수 있도록 적극 독려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금융상 어려움을 겪는 버스업계에 대해서는 산은 등의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활용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협의하고 고속·시외버스의 탄력 운행에 대해서도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승객 감소로 일부 휴업 등이 필요한 버스업계에 대해서는 고용 유지지원금을 활용할 것을 독려했다. 국토부는 전세버스의 경우 다수의 계약이 취소돼 상당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점을 고려, 특별고용위기업종 지정 등을 관계부처와 협의할 계획이다.


국경완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마을버스 흡착필터, 농도알림 신호등 특화사업
버스공제조합 대형사고 예방 우수 승무원 표창
버스 기사목록 보기
 
  육운 주요기사
전국렌터카공제조합 정기총회 실시
버스공제조합 대형사고 예방 우수 승무원 표창
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제 확대⋅신설 토론회
서울시, 택시회사 불법경영 특별단속
전국개별화물연합회-주식회사 케이티 업무협약식
‘티머니onda' 택시기사가 누리는 프리미엄 서비..
현대·기아자동차, 코로나19 피해 택시업계 지원
코로나19로 고속버스·시외버스 승객 70~80% 급감
 
 
주간 인기뉴스
 
인기 포토뉴스
산청 남사예담촌
‘티머니onda' 택시기사가 누..
전국개별화물연합회-주식회사 ..
기아차, ‘그랜버드 슈퍼 프리..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상호 : 운송신문  주소 : 서울특별시 은평구 불광동 311-13(통일로 856번지) 메트로타워 913호
대표전화 : 02-388-6424   팩스번호 : 02-386-6425   이메일 : ssoup@hanmail.net)
Copyright(c)2020 운송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