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2020.08.14 (금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뉴스 육운 해운 자동차 관광항공 물류 오피니언 포토
신차산업관리T/부품
 
전체보기
신차
산업
관리
T/부품
뉴스 홈 자동차 관리 기사목록
 
자동차 첨단안전장치 검사기술 개발 연구 시작
공단, 자율주행차 운행 안전성 확보를 위한 검사기술 개발
기사입력 2020-04-13 오전 10:15:00 | 최종수정 2020-04-13 10:15        

한국교통안전공단이 지난 7()부터 자율주행자동차의 운행 안전성 확보를 위한 첨단안전장치(ADAS) 장착자동차 성능평가 검사기술 개발 연구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는 운전 중 발생할 수 있는 수많은 상황 가운데 일부를 차량 스스로 인지하고 상황을 판단, 기계장치를 제어하는 기술이다.

본 사업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 지원하는 1단계(2020~2022) 37억원으로 시작하는 국가 연구개발(R&D) 과제로, 공단은 1단계 사업의 주관연구기관으로써, 한국자동차연구원·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과 공동연구를 진행한다.

이번 연구에서는 첨단안전장치의 결함 또는 오작동을 찾아내어 운행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운행 단계의 검사기술을 개발하며, 교통사고 예방에 큰 영향을 미치는 5개 종류의 첨단안전장치를 검사하기 위하여 실제 도로주행상태를 재현한다.

5개 종류의 첨단안전장치는 차로이탈경고장치(LDWS), 전방충돌경고장치(FCWS), 자동긴급제동장치(AEBS), 적응순항제어장치(ACC), 차로유지지원장치(LKAS)이다.

자동차에 장착된 레이더 및 카메라의 성능, 차량을 제어하는 시스템 성능을 종합적으로 검사할 수 있는 장비를 개발한다.

한편, 공단은 김천 혁신도시 클러스트 부지에 건축연면적 9,948m2 규모의 첨단자동차검사연구센터를 건립중으로 오는 9월 완공될 예정이며, 전기차·자율주행자동차 등 미래형 자동차 검사기술에 대한 연구, 개발, 교육, 국제협력 등을 추진하고 있다.

공단 권병윤 이사장은 이번 연구를 통해 운행 자동차 검사 기술을 향상시켜 국민들의 안전을 보장하고, 앞으로도 미래형자동차에 대한 운행 안전성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ㅣ국경완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800만원대의 비용으로 친환경 전기택시 구매”
카포스-‘한상총련’ 현안타개 대응방안 모색
관리 기사목록 보기
 
  자동차 주요기사
‘신형 프라이드’ 미국시장 첫 선
르노삼성자동차,
현대자동차, ‘2017 뉴욕 모터쇼’ 참가
자동차+패션의 융합… 전세계 패션피플 이목 집중..
쌍용차, G4 렉스턴 사전 계약 실시
르노삼성자동차 QM6,
제네시스 브랜드, ‘2017 뉴욕 모터쇼’ 참가
경유차 실도로 배출가스 관리제도 정착마련
 
 
주간 인기뉴스
 
인기 포토뉴스
산청 남사예담촌
‘티머니onda' 택시기사가 누..
전국개별화물연합회-주식회사 ..
기아차, ‘그랜버드 슈퍼 프리..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상호 : 운송신문  주소 : 서울특별시 은평구 불광동 311-13(통일로 856번지) 메트로타워 913호
대표전화 : 02-388-6424   팩스번호 : 02-386-6425   이메일 : ssoup@hanmail.net)
Copyright(c)2020 운송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